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HDD보다 최대 5배 빠른 휴대용 SSD 'T5' 출시

기사승인 2017.08.16  09:54:45

공유
default_news_ad2

- 삼성전자, 2TB 제품엔 풀HD 영화 615편·사진 68만장 저장

 

삼성전자는 8월 15일 4세대(64단) V(수직)낸드 기반의 고성능·대용량 휴대용 SSD(솔리드 스테이트 드라이브) 신제품 'T5'를 전 세계 시장에 출시했다고 밝혔다.

포터블 SSD는 낸드플래시 기반의 외장형 데이터 저장장치로, 기존의 외장형 HDD(하드 디스크 드라이브)보다 처리 속도와 안정성이 뛰어나다. 외장형 저장장치 시장에서 HDD를 꾸준히 대체하는 중이다.

삼성전자는 2014년 업계 최초로 V낸드를 탑재한 T1을 출시하며 포터블 SSD 시장을 개척했고, 두 번째 제품으로 지난해 T3를 내놓은 데 이어 이번에 T5를 출시했다.

T5는 4세대 V낸드와 전용 컨트롤러(데이터 입·출력 명령을 내리는 제어장치), 알루미늄 메탈 몸체를 채용해 업계 최고 수준의 성능과 보안성, 안정성, 사용 편의성을 제공한다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T5는 용량별로, 2TB(테라바이트), 1TB, 500GB(기가바이트), 250GB의 4가지 라인업으로 출시된다. 또 USB 3.1(2세대) 인터페이스를 지원한다.

명함만 한 크기에 슬림한 두께(74x57.3x10.5㎜), 가벼운 무게(51g)로 최적의 휴대성을 지녔다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보안성과 사용 편의성을 위해 256비트 AES(Advanced Encryption Standard) 하드웨어 암호화와 내부 소프트웨어를 이용한 패스워드 설정 기능을 갖췄다.

USB 타입 C to A, USB 타입 C to C 케이블을 제공해 PC, 스마트폰 등 다양한 기기와도 연결할 수 있다.

읽기·쓰기 속도는 외장형 HDD 대비 최대 4.9배 빠른 초당 540MB로, 풀HD(1,920×1,080) 영화(3GB 기준) 한 편을 약 7초 만에 저장할 수 있다. 4K(3,840×2,160) UHD(초고화질) 영상도 빠르게 처리할 수 있다.

특히 2TB 제품은 풀HD 영상 약 615편(1천230시간) 분량, 2.8MB 크기 사진은 68만 장을 저장할 수 있다. 일반 소비자는 물론 사진작가나 비디오 제작자, 콘텐츠 제작자 등 전문가에게도 유용할 것으로 삼성전자는 보고 있다

삼성전자는 T5를 세계 50여개 국가에 출시하고 포터블 SSD 시장 확장에 나설 계획이다.

노벨사이언스 webmaster@scinews.kr

<저작권자 © 노벨사이언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default_side_ad2

Reseach

1 2 3 4 5
item59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